상단여백
기사 (전체 211건)
수요명화산책-8 에곤 쉴레(1890.6.12 ~ 1918.10.31)
(나만 그러는지 모르겠지만)거의 포르노에 가까운 에곤쉴레 작품을 보고 있노라면 묘한 공허감과 언어로 설명할 수 없는 생에 대한 연민이 ...
홍봉기 기자  |  2020-02-18 15:24
라인
수요 명화산책-7 파블로 피카소(1881~1973)
천재 화가 피카소가 말했다. “예술은 사람의 마음으로부터 일상생활의 먼지를 털어준다”고. 때론 예술이 밥 먹여 주냐고 핀잔을 주기도 하...
홍봉기 기자  |  2020-02-11 17:30
라인
명화 산책-6 케 테 콜비치(1867~1945)
아무런 문제가 없을 때 사람들은 세상을 아름다운 무지개 색으로 본다. 하지만 가장 소중한 것을 잃게 되는 순간 마음은 무채색으로 변한다...
홍봉기 기자  |  2020-02-04 16:07
라인
수요 명화산책-5 쿠르베(1819~1877) "안녕하세요, 쿠르베 씨"
쿠르베는 리얼리즘을 추구한 대표적인 화가다. 심지어 여성의 은밀한 곳을 그려 놓고 ‘세상의 기원’ 이라는 제목을 붙여 세상을 떠들썩하게...
홍봉기 기자  |  2020-01-28 14:56
라인
수요명화산책-4 보티첼리 (1444~1510)
이 그림을 볼 때마다 나의 10대 사춘기 시절이 떠오른다. 당시 종교적 분위기에 심취한 나머지 쓸데없는 금욕주의에 빠져 이성(異性)을 ...
홍봉기 기자  |  2020-01-21 16:44
라인
수요명화산책-3 빈센트 반 고흐(1853~1890)
사람은 고뇌하는 동물이다. 데카르트는 “나는 생각한다. 고로 나는 존재한다”라고 정의했지만, 그 생각의 80%는 고뇌일 것이다. 어떻게...
홍봉기 기자  |  2020-01-14 14:02
라인
명화산책-2 에드바르 뭉크(1863~1944)-절규
새해부터 절규라니. 기분이 좀 상했을 수도 있겠다. 그러나 우리 현실은 매일 매일이 절규의 연속이 아니던가. 삶은 그런 것이다. 절규하...
홍봉기 기자  |  2020-01-07 14:42
라인
수요 명화산책-1 클림트(1862~1918)作 <키스>
키스는 클림트의 대표작이다. 웬만한 곳에 가면 심심찮게 마주할 수 있다. 그 만큼 대중들에게 인기가 높다는 방증이다. 사람이란 누군가의...
홍봉기 기자  |  2019-12-31 11:26
라인
석잠풀-어린순은 식용하기도 하며 한방약재로 사용하기도
석잠풀은 석잠 자고난 누에 크기랑 모양이 비슷하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꿀풀과에 속하며, 꽃이 뱀의 입처럼 생겼다. 아랫입술이 길고...
홍봉기 기자  |  2019-12-23 15:10
라인
참취-환절기 알레르기와 면역력을 높이는 데 효과 커
흔히 취나물이라고 불리는 '참취'는 환절기 알레르기와 면역력을 높이는 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참취는 쌉쌀한 맛...
홍봉기 기자  |  2019-12-17 17:13
라인
여우팥-한방 약재료 사용
여우팥은 삼각형 잎 모양이 여우를 닮아서 그런 이름을 얻게 됐다. 대부분 사물들은 이렇게 닮은꼴을 찾아 이름을 붙이게 마련이다. 한방에...
홍봉기 기자  |  2019-12-10 19:52
라인
쉬땅나무-관상용·울타리용·밀원·식용·약용으로 이용
쉬땅나무는 다른 말로 개쉬땅나무· 밥쉬나무라고도 부른다. 평안·함경 지방에서는 수수깡(수숫대)을 ‘쉬땅’이라는 사투리로 부르는데 이 나...
홍봉기 기자  |  2019-12-03 17:27
라인
산부추-연한 잎은 나물로 식용 
산부추는 부르는 이름이 참으로 다양하다. 정구지(精久持), 기양초(起陽草), 파벽초(破壁草),월담초 라고도 하는데, 이는 정을 오래 유...
홍봉기 기자  |  2019-11-26 19:20
라인
금난초- 실내관상용으로 키워도 좋아
금난초(金蘭草)는 낮은 산지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이다. 꽃색깔은 황금색을 띠고 있는 난초같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생육환경은 반그...
홍봉기 기자  |  2019-11-19 17:34
라인
꽃향유-약으로 쓰이며, 원예종으로 개발할 가치가 커
꽃향유란 이름은 '꽃이 아름다운 향유'라는 뜻으로 전초에 짙은 향이 있다. 전국의 산과 들에 흔하게 자라는 한해살이풀로 ...
홍봉기 기자  |  2019-11-12 17:47
라인
개오동나무-가구나 악기 만드는 재료로 사용
접두어 ‘개‘ 자가 붙은 것에서 알 수 있듯이 개오동나무는 오동나무보다 격이 좀 떨어지는 나무란 뜻이다. 줄기와 커다란 잎사귀도만 봐서...
홍봉기 기자  |  2019-11-05 15:24
라인
태산목-가구재로 사용
목련과에 속하는 태산목(泰山木)은 목련에 비해 꽃이나 잎이 크기 때문에 불러진 이름이다. 지역에 따라서는 양옥란(洋玉蘭)이라고도 부른다...
홍봉기 기자  |  2019-10-29 16:24
라인
백일홍-멕시코의 잡초였으나 원예종으로 개량·보급
요즘 여기저기 지천으로 피어 있는 꽃이 백일홍이다. 이 꽃은 국화과에 속하는 원예식물로. 원래 멕시코의 잡초였으나 원예종으로 개량·보급...
홍봉기 기자  |  2019-10-15 14:27
라인
솜방망이-어린 순은 나물로, 꽃 부분은 거담제로 사용
솜방망이라는 꽃이름이 독특하면서도 재밌다. 전체가 거미줄 같은 흰 털로 덮여 있어 솜방망이라고 부르게 됐다. 한자로는 구설초(拘舌草)라...
홍봉기 기자  |  2019-10-01 17:55
라인
수크렁-들녘의 배경이 되는 식물
수크렁은 우리나라 들녘 어느 곳에서나 마주할 수 있는 다년생 초본이다. 꽃처럼 화려하지는 않지만 들녘의 배경을 아름답게 만들어주는 역할...
홍봉기 기자  |  2019-09-24 14:41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