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광양시, 마을공동체 52개소 대상 지방보조금 관리 교육보조금 관리 투명성 확보 위한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보탬e)’ 활용 2023년 마을공동체 34곳, 돌봄공동체 18곳, 지역 행복플랫폼 2곳 등 54곳 지원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4.04.03 11:12
  • 댓글 0

광양시(마을공동체 지원센터)는 2024년 마을공동체 공모사업에 선정된 마을공동체 52개소를 대상으로 지방보조사업 보조금 관리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보조금 집행의 내실화와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보탬e)을 활용해 사업비 집행의 효율성 제고 및 투명성 확보를 위해 마련됐다.

올해부터는 지방보조금 관리의 투명성 확보와 보조사업의 원활한 수행을 위해 행정안전부에서 새롭게 구축한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보탬e)의 도입으로 지방보조금의 교부, 집행, 정산 등 모든 업무가 전산화된다. 이에, 시는 지난 18일, 26일 두 차례에 걸쳐 보조금 관리 교육을 실시했다. 교육 내용은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보탬e)을 포함한 마을공동체 보조사업 회계, 정산 교육 등이다.

새로 도입된 시스템 활용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공동체가 많아 시는 읍사무소 정보화교육장에서 지방보조금관리시스템(보탬e) 실습 교육도 병행해 보탬e 시스템 활용을 위한 단체가입 신청 등 제반 준비도 마쳤다. 교육에 참여한 광양읍 신도 마을공동체 실무자는 “보탬e 시스템을 처음 들었을 때는 너무 어려워 사업을 포기할까도 생각했는데 실습 교육을 받고 보니 자신감이 생겼다”면서 “추가적인 교육과 컨설팅이 이어지기를 희망 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는 전라남도와 함께 살고 싶은 마을을 조성하고 주민 주도적인 ‘마을 돌봄’ 문화를 형성하기 위해 마을공동체 활동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023년에는 마을공동체 공기빛깔 단체 34곳, 돌봄 공동체 단체 18곳, 지역 행복플랫폼 단체 2곳 등 54곳을 지원했다.

김영신 기자  g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