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소식
광양시, 대규모 공공보건의료 인프라 확충 성과2023년까지 357억 원 투자, 공공 보건의료시설 확충
  • 홍봉기 기자
  • 승인 2021.11.23 21:03
  • 댓글 0

광양시가 코로나19 감염병 대응 역량 강화와 시민 건강 증진을 위한 공공보건의료시설 확충에 성과를 내고 있다.
2019년 보건복지부 의료서비스 개선사업으로 선정되어 사업비 132억 원을 투자한 광양시보건소 건립사업은 지난 9월 사업 준공 후 이전 완료했으며, 2020년 보건복지부 건강생활지원센터 사업으로 사업비 43억 원을 투자한 골약건강생활지원센터 건립사업은 지난 10월 준공해 시민 건강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보건의료시설 확충을 위한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으로 금호건강생활지원센터 건립사업비 28억 원, 2020년 치매기능보강사업 공모에 광양공립요양병원 증축비 69억 원, 국토교통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에 중마보건지소 외 12개소, 사업비 79억 원을 확보했다.
시는 그동안 코로나19 감염병 확산과 고령인구 증가에 따른 공공보건 수요가 크게 증가할 것을 예상해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결과, 총사업비 357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공공보건기관 17개소에 대한 시설 확충과 노후시설 개선을 통해 대규모 보건 인프라 구축에 노력했다. 
사업별 현황을 살펴보면 지상 3층(연면적 4,617㎡)의 광양시보건소 건립사업은 2020년 6월 착공 후 지난 9월 준공 이전했다.
주요 시설을 살펴보면 1층은 예방접종실, 결핵실, 한방실, 물리치료실을 배치했고, 2층은 건강증진관리실, 영양플러스실, 금연클리닉, 구강보건실을 배치해 방문 민원인의 동선을 최소화했으며, 3층은 보건행정, 건강증진, 식품위생과 등 사무실로 구성했다.
지역 주민의 건강증진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골약건강생활지원센터는 성황·도이지구에 지상 3층(연면적 956㎡) 건축물을 지난 10월 준공해 인테리어 공사와 의료장비 배치 등을 거쳐 2022년 3월 개소 예정이다.
또한, 광양공립요양병원 증축공사는 현재 내부 마감공사 진행 중으로 지상 5층(연면적 2,275㎡)의 규모로 2022년 2월에 완료 예정으로 기존 96병상이 174병상으로 늘어나 양질의 치매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그동안 보건기관이 없었던 금호동 지역에 지상 2층(연면적 825㎡)의 금호건강생활지원센터 건립사업은 설계용역 중이며 2023년 4월 준공할 예정으로, 금호동 지역민의 만성질환 예방과 건강한 생활습관 형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사업비 79억 원을 확보한 보건기관 리모델링사업은 보건기관 13개소의 창호 및 단열재 교체, 고효율 냉난방장치와 환기시스템 설치로 에너지를 절감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할 목적으로 현재 설계용역과 공사 중으로 2022년 상반기 중 준공할 예정이다.
한편, 구)보건소 청사는 국토교통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비 18억 원을 투입해 리모델링 사업을 진행해 코로나 선별진료소 공간확충 등 감염병 예방 전용구간, 어린이 보건교육장, 정신건강센터로 활용할 계획이다.
박주필 보건소장은 “이번 대규모 공공보건의료 인프라 확충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 건강증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쾌적한 보건의료 환경 제공으로 건강한 광양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