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광양제철소 캘리그라피 봉사단, 섬진강 미술 대전 대거 수상대상 홍은주, 특선5명·입선 11명... 캘리로 이웃 섬김에도 앞장
  • 광양경제신문
  • 승인 2024.07.10 11:05
  • 댓글 0

광양제철소(소장 이동렬) ‘손으로 그리는 희망 캘리그라피 재능봉사단’이 제10회 전국 섬진강 미술대전 캘리그라피(손글씨) 부문 대상과 특선 등 상을 휩쓸어 화제가 되고 있다. 전국 섬진강 미술대전에 참가한 봉사단원인 홍은주 씨는 대상을 수상했으며 특선 5명을 비롯해 11명이 입선하는 영광을 안았다.

광양제철소 직원 가족인 홍 씨는 유안진 작가의 ‘지란지교를 꿈꾸며’라는 시를 캘리그라피로 표현해 캘리그라피의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또한 안연상 광양제철소 자동차소재연구소 수석연구원, 최재용, 박기현 광양제철소 자동차소재연구소 차장, 김진영 광양제철소 자동차소재연구소 과장과 광양제철소 직원 부인인 최현주 씨가 특선에 입상했다.

봉사단원들은 ‘잘 배워서 제대로 봉사하자’는 신념을 갖고 매주 월요일 광양시 부덕사에서 캘리그라피 전문 강사를 초청해 꾸준히 노력한 결과를 보상 받은 셈이다.

이들 봉사단은 캘리그라피를 활용한 나무팻말, 문패, 손수건 등의 소품 2700여개를 이웃들에게 꾸준히 선물하기도 했다. 손으로 그리는 희망 캘리그라피 재능봉사단’은 2021년 8월 창단했으며, 캘리그라피를 활용한 문화 봉사를 펼쳐왔다.

수상자들은 “오랜 시간 함께한 봉사단원들과 지도 선생님이 있었기에 좋은 작품으로 좋은 결과를 끌어낼 수 있었다”며, “수상을 통해 보람을 얻게 된 만큼 이웃들에게 행복을 선사하는 봉사활동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번 작품은 오는 12일까지 광양시 문화예술회관 1, 2전시실에서 작품을 선보인다.

/오경택 시민기자

광양경제신문  webmaster@genews.co.kr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양경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