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광양시, 정부혁신 최초기관 선정사회적 약자 위치찾기 서비스 우수사례로 선정
  • 홍봉기 기자
  • 승인 2023.11.29 10:06
  • 댓글 0

광양시는 사회적 약자 위치 찾기 서비스인 ‘U-수호천사 서비스’가 행정안전부에서 시행한 ‘정부혁신 최초·최고 사례공모’에 선정돼 국내 최초사례로 인증을 받았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정부혁신 최초·최고 사례공모는 정부혁신 사례 중 최초로 도입한 사례와 최고로 잘 운영하는 사례를 적극 발굴하는 공모사업으로, 광양시 ‘사회적 약자 위치 찾기 서비스’가 최초 사례로 선정돼 ‘국내 최초상’을 수상했다.

‘U-수호천사 서비스’는 2007년 광양시에서 전국 최초로 시행한 사회적 약자 위치 찾기 서비스로 지적장애 및 치매노인을 대상으로 위치 측위 기능이 탑재된 단말기를 보급해 거주 지역(안심존)을 벗어날 경우 보호하는 서비스이다. 2009년부터는 지적장애 및 치매노인뿐만 아니라 어린이 등 사회적 약자를 포함해 서비스 대상을 늘려 다양한 형태의 위치기반 서비스로 발전했다. 현재 광양시는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사업’ 등을 진행하면서 스마트 기기를 활용해 사회적 약자들을 지원하는 데 힘쓰고 있다.

광양시 관계자는 “이번 정부혁신 최초사례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 더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해 시민들이 더욱 편리하고 살기 좋은 도시 광양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부혁신 최초사례에는 ▲광양시가 선정된 ‘U-수호천사 서비스’ 외에 ▲외교부 ‘점자여권 세계 최초 도입’ ▲칠곡대병원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한국도로공사 ‘도로노면 색깔 유도선’ ▲서울 서초구 ‘횡단보도 그늘막(서리풀 원두막)’ 등 총 10건이 선정됐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