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市, 불법 주방용 오물분쇄기 집중단속
  • 이지성 기자
  • 승인 2021.11.23 20:48
  • 댓글 0

광양시는 하수관로의 막힘과 역류, 악취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오는 11월 29일~12월 17일(3주간) 불법 주방용 오물분쇄기 판매 및 사용행위에 대해 집중단속을 실시한다.
주방용 오물분쇄기는 한국물기술인증원으로부터 인증받은 제품은 사용 가능하나 △인증표시가 없거나 △일체형이 아닌 제품 △음식물 찌꺼기가 20% 이상 배출되는 제품은 모두 불법으로 판매나 사용이 금지된다.
불법 제품을 사용하면 옥내 배수관이 막혀 오수가 집안으로 역류할 수 있고, 공공하수처리장에 과다한 오염물질 유입으로 운영에 지장을 초래한다.
강봉구 하수도과장은 “불법 오물분쇄기를 판매하는 경우 2년 이하의 징역이나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고, 불법 제품이나 개조해 사용하는 경우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말했다. 이어 “불법 제품 사용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민 여러분의 각별한 주의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