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광양경제청, 2020년 기준 사업체 실태조사 발표코로나 19에도 불구하고 전반적인 경제지표 상승
  • 홍봉기 기자
  • 승인 2021.09.14 20:23
  • 댓글 0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청장 송상락)은 「2020년 기준 GFEZ 사업체 실태조사」결과 2019년 대비 입주사업체는 8.5%가 증가하고, 기업종사자는 0.5%가 늘어나는 등 경제지표가 전반적으로 상승한 것으로 조사되었다고 밝혔다.
올해, 5월 14일부터 8월 31일까지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 내 종사자 기준 5인 이상 사업체 및 1인 이상 외국인 투자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체 일반현황, 고용현황, 매출액, 경영상태 등 89개 항목에 대한 실태조사를 실시하였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2019년 대비 입주사업체 수는 총 701개로 55개가 증가(8.5%)하였고, 종사자는 16,939명으로 79명 증가(0.5%)한 것으로 파악된다. 2020년 한해 매출액은 8조 992억 원으로 2019년 대비 708억 원 증가(0.9%)하였다. 반면, 물류업체는 총 115개사로 작년 대비 19개사(14.2%) 감소하였으며 처리물동량 감소로 이어졌다.
2019년 대비 종합적인 경제지표는 전반적으로 상승세를 보였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증가폭이 크게 감소하였고 특히, 물류부문 감소가 두드러졌다.
광양경제청 정종석 투자기획부장은 “사업체 실태조사를 바탕으로 GFEZ 정책개발, 비대면 투자유치 전략 그리고 실질적인 기업지원 시책 수립 등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