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광양읍 목성리 골목길에서‘가족콘서트’열려
  • 이지성 기자
  • 승인 2020.06.30 21:00
  • 댓글 0

광양시문화도시사업단은 지난 28일 ‘신명나는 예술놀이터’프로그램의 일환인 가족콘서트를 목성리 성황마을주민 80명과 함께 열었다고 밝혔다. 
가족콘서트는‘시민누구나 예술가가 될 수 있는 분위기를 전파하고 문화교류 소통의 장을 만들어 나가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21일에 열린 판소리 공연에 이어 28일은 악기연주로 이루어진 공연이 열렸다. 
이날 콘서트를 기획한‘핑크하우스 해피해피 가족’신민규씨는 “태어나서 지금까지 살고 있는 목성리 개똥골목에서 꼭 한번 콘서트를 열고 싶었다. 마을 분들과 함께해서 더욱 기쁘다”며 아버지는 기타연주, 본인은 마술, 와이프는 시낭송, 딸은 피아노 연주를 하였다. 더불어 떼창 열창으로 공연을 마무리 한 성황마을주민의 얼굴은 웃음꽃이 한가득 이였다.
또한 골목길 교통을 책임지신 강정호 마을이장님은 “코로나19로 불편해하신 주민들의 마음이 잠시나마 위로가 되는 보배로운 시간 이였다. 어르신뿐만 아니라 손지들, 오고가는 시민모두 행복한 저녁시간을 만들어주어서 광양시와 공연한 주민가족에게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사업단은 가족콘서트 이외 12시콘서트, 시장콘서트 등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는 시민들에게 작은 위로가 되기를 희망하며 오는 7월까지 도심 곳곳에서 소규모로 콘서트를 개최한다.
콘서트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사업단 문화재생사업팀(☎761-762-0702)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