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광영브라운스톤가야아파트 입주민, 사랑의 모금함 기부금 전달
  • 이지성 기자
  • 승인 2020.01.15 15:09
  • 댓글 0

광양시 광영동 브라운스톤가야아파트 입주민(대표 김공태)들이 14일(화) 광영동 주민센터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한 후원금 70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입주민 전체의 마음을 하나로 모은 성금으로 마련돼 그 의미를 더했다.
브라운스톤가야아파트 입주민들은 2012년부터 매년 연말에 각 동 엘리베이터에 사랑의 모금함 13개를 설치해 누구나, 언제든지 기부할 수 있도록 기부문화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아파트 자체 내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뜻을 모아 만든 사랑의 모금함을 통해 광영동 내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을 위해 기부금을 후원하는 등 지역사회 내 귀감이 되고 있다.
김공태 입주자 대표는 “입주민들의 따듯한 온정이 소외되기 쉬운 저소득 가구에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