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서측배후단지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 홍봉기 기자
  • 승인 2019.07.31 17:04
  • 댓글 0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광양항 서측배후단지에 입주할 입주대상기업 선정을 위한 우선협상대상기업 3개 기업을 선정했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이번에 우선협상대상기업으로 선정된 업체는 ㈜티에이치이, ㈜H.K글로벌타워, ㈜KINGTOPS 등 3개사이다.
동물사료 수입업체인 티에이치이는 축산용혼합사료, 유기질 비료, 버섯배지를 미국, 이집트, 우크라이나 등으로 부터 수입, 이를 혼합·제조해 중국, 베트남 등으로 수출하는 업체이다.
H.K글로벌타워는 제지기업을 대상으로 제지물류허브 구축 및 중소 화주를 대상으로 소량화물을 유치하고자 하는 물류기업이다.
KINGTOPS는 위생처리 제품, 수술용·보건용 마스크 등 의약외품을 제조해 중국을 중심으로 베트남, 필리핀에 수출하는 업체이다.
공사는 이번에 선정된 3개 입주기업이 본격 운영에 들어가면 연간 28,000TEU 이상의 물량이 창출될 것으로 기대했다.
또한 지역 내 50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 뿐만 아니라, 외국인투자 금액도 340만달러 이상 유입될 것으로 내다봤다.
우선협상대상기업은 공사와의 협상을 거쳐 입주대상기업으로 선정되면 90일 이내에 입주계약을 체결하고, 입주계약 체결 후 90일 이내에 임대차 계약을 체결한 뒤 입주자 시설을 건립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 갈 수 있다.
아울러 이들 기업은 최대 50년간 저렴한 임대료(기본임대료 258원/㎡·월, 우대임대료 129원/㎡·월)와 함께 지방세 등 각종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