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학교실정에 맞는 ‘효(孝) 실천교육’으로 전남교육 바로 세우겠다”고석규 전라남도교육감 예비후보 밝혀
  • 홍봉기 기자
  • 승인 2018.05.08 19:31
  • 댓글 0

고석규 전라남도교육감 예비후보는 지난 8일 제 46회 어버이날, “자라나는 어린이들에게 올바른 인성을 인식시키기 위해서는 효 실천중심의 교육이 필요하다”면서 “퇴색해가는 효·예절 생활교육과 함께 다양한 경로효친 교육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고 후보는 “부모님과 어르신들께 사랑과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어버이날 관련행사를 활성화할 방침”이라며 “기본적인 인성인 효와 예의 중요성을 인식하지 못하는 어린이들이 적지 않아 그것을 바로잡는 일에서부터 전남교육의 변화가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 후보가 내놓은 실천위주의 효 교육은 다양하다. 먼저 각 가정에서의 밥상머리 교육이 꼽힌다. 고 후보는 “단순히 밥을 먹는 행위만이 아니라 작게는 부모와 자녀, 넓게는 다른 식구와 교류하는 자리이기 때문에 어릴 적부터 올바른 식사예절은 중요하다”며“ 효 실천의 날을 지정·운영하고, 효행에 관한 편지쓰기, 효행 수범사례 발표대회, 효 나눔 봉사활동 등 학교실정에 맞는 교육을 진행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효 실천교육이야말로 어버이의 은혜에 감사하고, 어른과 노인을 공경하는 경로효친의 전통적 미덕을 기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