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 기획보도
“이번 설연휴는 광양에서... 갈 곳, 먹을 것 고민 '한 방'에 해결!!배알도, 망덕포구 거닐고 전남도립미술관, 인서리공원에서 문화에 흠뻑 젖고 고로쇠, 벚굴, 재첩, 광양불고기 등으로 배 채우면 끝
  • 홍봉기 기자
  • 승인 2023.01.18 11:44
  • 댓글 0

광양시가 오랜만에 만난 가족 친지들과 어디를 가야 할지 무엇을 먹어야 할지에 대한 고민을 덜어주는 특별한 설 연휴 관광지를 추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시는 자칫 과식하기 쉬운 명절 연휴에 배알도 섬 정원, 망덕포구 등을 거닐고 전남도립미술관, 인서리공원 등에서 고품격 문화를 향유할 것을 제안했다. 

또한, 고로쇠, 벚굴, 재첩, 광양불고기 등 겨우내 움츠린 심신에 기운과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광양대표 먹거리 등도 빠뜨리지 않고 담았다. 엔데믹 시대, 새로운 여행의 기준으로 주목받고 있는 배알도 섬 정원은 별헤는다리, 해맞이다리 등 2개의 해상보도교를 통해 망덕포구와 수변공원을 잇는 낭만플랫폼이다. 

인근 망덕포구에는 윤동주의 유고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를 보존한 정병욱 가옥, 윤동주 시 정원 등이 있어 알싸한 포구의 겨울바람을 맞으며 거닐기에 좋다. 아울러 벚굴, 재첩 등 이른 봄을 느낄 수 있는 상큼한 먹거리가 즐비한 망덕포구먹거리타운이 있어 특별한 미식여행을 완성시켜 준다.
 

광양 원도심에 있는 전남도립미술관, 인서리공원 등은 설 연휴를 문화와 예술로 흠뻑 적실 수 있는 문화플랫폼이다.신생 미술관임에도 수준 높은 전시로 전세계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전남도립미술관에서는 특별기획전 ‘인간의 고귀함을 지킨 화가 : 조르주 루오’전과 신 소장품전 등이 열리고 있다. 

특히, 개관 2주년을 맞는 도립미술관의 신 소장품전은 미술관의 정체성과 방향성을 엿볼 수 있는 뜻깊은 전시로 미술애호가들의 주목을 한몸에 받고 있다. 전남도립미술관은 설 당일도 특별개관하는 등 휴관 없이 운영하는 만큼 설 연휴는 느긋하게 전시를 관람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미술 감상, 판화체험 등이 가능하고 독특한 북카페와 스테이가 있는 복합문화공간 인서리공원도 가족, 연인 등 다양한 구성원들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문화와 예술로 영혼을 채운 후에 인근 광양불고기특화거리에서 맛보는 광양불고기는 완벽한 화룡점정이다. 

또한, 오는 17일부터 로컬푸드마트를 통해 판매되는 백운산 고로쇠약수도 광양여행에서 놓치면 안 되는 특별한 먹거리다. 정구영 관광과장은 “떨어져 지내던 가족 친지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명절은 반갑기도 하지만 특별한 시간을 보내기 위한 고민이 많아진다”면서 “아름다운 풍광과 문화예술을 향유하고 특별한 먹거리로 오감을 만족시킬 수 있는 광양관광으로 뜻깊은 설 명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