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광양소방서, 산림 인접 마을에 스프링쿨러 설치여수광양항만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와 함께 주변산불로 번질 가능성 커, 스프링클러 이용 ‘초동진압’이 중요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2.11.30 10:40
  • 댓글 0

광양소방서(서장 서승호)는 24일과 25일, 이틀간 여수광양항만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와 함께 산림인접마을 보일러실에 간이스프링클러를 설치하고 겨울철 화재예방에 만전을 기했다. 소방청 화재통계에 의하면 최근 5년간(’18년 ~ ‘22년) 광양시에서 주택화재로 출동한 건수는 167건(단독주택 91건, 공동주택 70건, 기타 6건), 화목보일러 8건, 가정용 보일러 3건 등 보일러로 인한 화재가 72%인 것으로 나타났다.

광양소방서는 광양시의 산불과 주택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광양시청 사회복지과 자료를 바탕으로 산림인접지역 주택 중 기초생활수급대상자 100가구를 선정 ▲보일러실 간이스프링클러 설치 ▲보일러 화재예방 안전교육 및 설치·유지관리 ▲보일러실 재받이 주변 가연물 제거 및 그을음 청소 ▲한국가스안전공사 가스점검 ▲혈압, 당뇨수치 등 건강체크 ▲소화기·단독경보형 감지기 점검 및 사용법 교육 ▲119신고법 요령 안내 등의 화재예방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에 설치한 간이스프링클러는 보일러실 기존 수도배관의 연장방식으로, 화재 발생 시 불꽃온도 약 70℃에 폐쇄형 스프링클러 헤드 감열체가 녹아 자동으로 방수되는 소화장치이다.

서승호 광양소방서장은 “산림인접마을의 주택화재는 주변 산불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고,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화재초기에 효과적인 진압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영신 기자  g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