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교육
희망도서관, SNNC와 친환경 화단 조성페트병 에코브릭으로 화단 꾸미기, 업사이클링 가드닝 등 체험
  • 홍봉기 기자
  • 승인 2022.06.21 21:11
  • 댓글 0

광양희망도서관은 지난 18일 포스코 그룹사 SNNC와 함께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를 초청해 업사이클링 가드닝 행사를 열고, 도서관 앞마당에 친환경 화단을 조성했다.
이번 행사는 환경 오염의 주요 요인 중 하나로 꼽히는 폐플라스틱의 양이 매년 증가하며 세계적인 문제로 대두되고 있어, 어린이들에게 플라스틱 재활용을 통한 생활 속 환경보호 운동을 실천하는 데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행사에는 희망도서관 인근의 우리지역아동센터, 칠성지역아동센터의 어린이와 ㈜SNNC 직원 등 30여 명이 참석했으며 YMCA와 ㈜미라클뮤지엄, 백종원플라워 등 지역사회 여러 기관에서 화단 조성에 필요한 에코브릭과 식물 등 재료들을 기증받았다.
화단 꾸미기에 사용된 에코브릭은 페트병에 폐비닐을 채워 만드는 플라스틱 벽돌로 페트병 1개의 무게가 1kg이 되면 콘크리트와 같은 강도가 되어 건축자재로 사용하거나 겉면을 꾸며 인테리어 소품 등으로도 활용되는 소재이다.
화단 조성에 나선 어린이들과 SNNC 직원들은 에코브릭 100개에 페인트칠과 스티커로 겉면을 장식한 후 화단 테두리를 만들었고, 이후 식물과 배양토 등을 활용해 미니정원을 만들며 업사이클링 활동을 통한 자원순환을 체험하는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장법운 SNNC 기업시민섹션과장은 “친환경 화단 만들기를 통해 어린이들과 환경보호를 위한 한 걸음을 내디딜 수 있어 기쁘다”며, “ESG 경영 실천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미라 도서관운영과장은 “SNNC를 비롯해 많은 기관의 도움을 받아 아름다운 정원을 조성할 수 있었다”며, 함께해준 기업과 기관들에 감사를 전했다. 
이어 “희망도서관을 방문한 시민들이 식물이 주는 여유로운 쉼을 즐기며 자연순환의 가치와 환경의 소중함을 느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