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재 3분 한자 인문학
복받는 비결? 복 받을 짓을 하면 된다!
  • 홍봉기 기자
  • 승인 2022.02.22 18:27
  • 댓글 0

사람이 불행해지는 확실한 방법이 하나 있다. 바로 완벽을 추구하면 된다. 그럼 반대로 행복해지는 방법은? 그렇다. 내가 완벽해질 수 있는 존재가 아니라는 것을 빨리 인정하는 것이다. 완벽은 신의 언어이지 사람의 언어는 아니다. 구약 성경을 읽다 보면 하느님도 가끔은 후회한다고 고백한 것으로 보아 종종 실수를 하시나 보다.

노아 홍수전에는 사람 지으신 것을 한탄(후회)한다고도 하셨다. 삶은 완벽해지기 위한 싸움 놀이가 아니다. 불완전함에도 불구하고 도전하고 사랑하며 사는 것이다. 평범한 날들, 그저 그렇고 그런 날들이 바로 행복이 거주하는 곳이라는 깨달음만 가져도 사는 게 축복의 연속일 것이다.

행복하게 사는 사람은 모든 일상이 가장 특별한 날이라고 믿는 사람들이다. 그런 사람들은 없는 행복을 애써 구걸 하느라 마음의 에너지를 낭비 하지 않을 테니까 말이다. 그렇다. 행복은 찾는 것이 아니라 지금 내게 주어진 재료들로 창조하는 것이다.

시경에 이르기를 영언배명(永言配命) 자구다복(自求多福) 이라고 했다. “길이길이 하늘의 뜻에 따라 스스로 많은 복을 구하라.” 는 뜻이다. 간단하게 줄이면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 말이다. 복은 받는 게 아니라 농사를 짓듯이 짓는 것이다. 내가 짓는 만큼 돌려받는 게 복이라는 말이다. 그러므로 복을 받는 비결은 간단하다. 복 받을 짓을 하면 된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