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광양시, 농산물 공동선별비 지원 나서애호박, 매실, 토마토 등 6개 품목에 2억 8백만 원 지원
  • 홍봉기 기자
  • 승인 2020.02.12 10:52
  • 댓글 0

광양시는 애호박, 매실, 토마토, 복수박, 양상추, 파프리카 6개 품목을 공동선별해 통합마케팅 조직으로 출하하는 7,500여 농가를 대상으로 공동선별비 2억 8백만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015년부터 매년 1억 원 이상의 농산물 공동선별 비용의 일부를 농가에 지원해 왔으며, 올해는 작년 대비 6천만 원을 더 증액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개별 선별에 비해 공동 집하·선별작업을 할 경우에는 위생적인 작업환경에서 전문장비를 갖추고 숙달된 전문 작업자가 엄격히 선별함으로써 출하규격과 포장이 균일화돼 상품성이 향상되고 작업능률을 높일 수 있다. 
시는 농산물 공동선별비 지원을 통해 농가가 생산에 집중할 수 있고 노동력 절감, 생산 농산물 품질 균일화, 공동브랜드 사용으로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농가소득을 높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한편, 시는 농업정책 방향의 변화에 따라 통합마케팅 조직을 중심으로 유통창구 단일화와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해 농가소득 안정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산지 통합 마케팅 지원, 통합 마케팅 조직 운영 활성화 등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강금호 농산물마케팅과장은 “농산물 공동선별비 지원은 농가 소득 증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사업이다”며, “노동력 절감과 품질향상을 위해 공동선별비 예산을 매년 확대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