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市, 광양매실청으로 가축질병 예방에 나섰다매실청 공급을 통한 ASF, AI, 구제역, 각종질병 예방 강화
  • 홍봉기 기자
  • 승인 2019.12.04 15:13
  • 댓글 0

광양시가 AI·구제역 등 가축질병 유입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지난 9월17일부터 가축 질병 방역상황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거점 소독시설 2개소를 설치해 출입차량 소독을 진행하고 공동방역단과 축산농가 자체 방역기를 활용해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면역력 향상 및 가축 질병 예방을 위해 축산농가에 매실청을 지원하여 2017년 3,300L(17호), 2018년 6,600L(32호), 2019년 6,660L(37호)를 공급했다.
또한, 매실청 공급사업 농가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ASF, AI, 구제역, 송아지 설사병, 소 전염성비기관염 등 각종 질병 발생 억제로 가축 폐사율이 줄었다’라는 답변을 통해 오는 2020년, 시비 4천만 원을 지원하여 매실청 6,660L를 공급할 계획이다.
김동순 축산팀장은 “우리 시는 ASF·AI·구제역이 한 번도 발생하지 않은 청정지역으로 손꼽힌다”며, “광양매실청 가축급여를 통한 면역성 강화로 ASF뿐만 아니라 각종 질병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