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광양시 사라실 예술촌, ‘숲속의 전남’ 만들기 공모사업 선정
  • 홍봉기 기자
  • 승인 2019.09.18 15:43
  • 댓글 0

광양시는 2020년 ‘숲속의 전남’ 만들기 주민·단체참여 숲 공모사업에 사라실 정원 숲 조성(사라실 발전협의회)이 선정되어 사업비 1억 5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숲속의 전남’ 만들기 사업은 전라남도 민선 6기 대표 브랜드 시책 중 하나로, 주민단체가 직접 참여하여 주도적으로 나무를 심고 가꾸는 사업이다.
시는 마을의 유휴 토지와 자투리땅 등에 숲을 조성하여 주민들의 휴식과 만남, 소통의 장소로 탈바꿈할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광양시는 올해 숲속의 전남 만들기 사업으로 봉강면 이장협의회와 다압면 이장협의회, 옥곡면 오동마을회 등 총 3곳에 총사업비 1억 6천만 원을 투입하여 주민과 단체가 직접 참여한 숲을 조성 완료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