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광양제철소, ‘추석명절 희망의 쌀’ 전달식 가져
  • 이지성 기자
  • 승인 2019.09.10 10:54
  • 댓글 0

포스코 광양제철소(소장 이시우)는 지난 4일 (재)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 회의실에서 ‘2019년 추석 명절 희망의 쌀 전달식’을 갖고 지역사회 이웃을 위해 백미(20kg) 1,000포(5천만 원 상당)를 (재)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이사장 서경석)에 전달하였다.
이번 추석 명절을 맞아 지원되는 희망의 쌀 1,000포는 관내 사회복지시설 및 유관단체 96곳에 지원되어 사회복지시설 이용자 및 저소득 취약계층에 배분된다.
이 날 전달식에 참석한 광양시청 김명원 부시장은 “광양에서 생산되는 쌀을 구입하여 농민들에게 힘을 실어주셔서 감사하다.”며 “사랑을 나누고 인정이 넘치는 추석 명절을 보냈으면 한다.”고 말했다.
광양제철소 김정수 행정부소장은 “추석명절을 맞이하여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 며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항상 관심을 가지는 포스코 광양제철소가 되겠다.”고 말했다.
광양시사랑나눔복지재단 서경석 이사장은 “추석 명절을 맞이해 ‘희망의 쌀’을 지원해 주신 광양제철소 이시우 소장님, 임직원분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어려운 이웃들이 풍성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 광양제철소는 2009년 추석명절을 시작으로 21번째 명절 희망의 쌀 나눔 사업을 지속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총 10억2천5백만 원의 사업비로 광양에서 생산되는 백미(20kg) 23,730포대를 구입하여 관내 사회복지시설 및 저소득 취약계층에 지원하였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