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광양마린베이 기본계획수립용역 중간보고회 가져市, 가족형 어린이테마파크 등 주변환경과 연계한 친수공간 조성
  • 이지성 기자
  • 승인 2019.08.14 13:29
  • 댓글 0

광양시는 지난 12일 시청 상황실에서 마린베이 관련 부서장, 유관기관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광양마린베이 기본계획수립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중간보고회는 지난 4월 착수보고회와 6월 선진지 벤치마킹, 전문가 자문회의에서 제시된 의견에 대한 반영과 주변 관광 명소화 사업 추진내용에 대하여 관련 부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용역에는 효율적인 친수공간 구역 설정, 광양만을 활용한 필요 시설, 가족형 어린이 테마파크, 구봉산 관광 개발, 이순신대교 테마 거리 조성 등 주변 관광사업과의 연계방안, 원활한 교통·보행 접근성 확보를 위한 내용을 담고 있다.
기본구상안을 보면 대상지별 테마를 설정해 광양을 대표하는 역사·문화·예술공간 창출 지역, 누구나 이용 가능한 Healing Place 지역, 주거와 공업지역을 연계하는 에코-톤베이 지역(생태기능 강화지역)으로 구분해 각각의 차별화된 전략과제를 제시했다.
도입시설은 운동장, 피크닉장, 수변 산책로, 캠핑장 등 스포츠·여가 시설과 역사문화광장, 미로광장, 물놀이장, 수변 카페 등 문화역사시설, 자연형 생태공원, 갯벌체험장, 머드 체험장 등 생태·체험시설이 제시됐다.
보고회에 참석한 정현복 광양시장은 “주민설명회와 전문가 의견 등을 충분히 수렴하여 광양지역만의 차별화된 친수공간이 되도록 최종보고서에 반영해 주길 바란다”며, 기본 계획에 시민이 행복한 친수 공간 조성 방향을 담아줄 것을 주문했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