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 포스코 원하청 노동조합 간담회 가져
  • 이지성 기자
  • 승인 2019.05.14 21:28
  • 댓글 0

지난 10일 포스코 노조 사무실에서 윤소하 원내대표, 추혜선 수석부대표와 금속노조 포스코지회, 포스코 사내하청 노동조합의 간담회를 진행했다.
오늘 간담회에서는 포스코의 부당노동행위와 고로가스 등 환경오염 문제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양 노조는 특별근로감독관 파견 요청 등 부당노동행위 근절과 환경오염으로부터 노동자의 건강권을 지키기 위한 방안을 세워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 윤소하, 추혜선의원은 포스코에서 일상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부당노동행위를 국회차원의 문재제기를 통해 뿌리 뽑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수재슬래그, 고로가스 등  환경문제는 최근 출범한 정의당 광양만권 환경오염대책위원회와 함께 (대기오염 특별관리지역 지정, 시민과 노동자들의 건강실태 조사 등)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