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교육
市, ‘폐교를 활용한 치매쉼터 조성’ 공모사업 선정도비 5억6천 지원받아…진상초 황죽분교장에 연내 조성
  • 홍봉기 기자
  • 승인 2019.04.09 21:21
  • 댓글 0

광양시는 ‘폐교를 활용한 치매쉼터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도비 5억 6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폐교를 활용하여 치매 환자가 기존에 살아왔던 마을에서 환자와 가족, 지역주민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져 편안한 일상생활과 치유, 휴양을 즐길 수 있는 사업이다. 시는 2017년 폐교된 진상초 황죽분교장을 사업 대상지로 확정하고, 총사업비 7억 원(도비 5억 6천만 원, 시비 1억 4천만 원)을 투입하여 시설 내·외부 공사, 각종 의료장비, 송영(送迎) 서비스에 필요한 버스 구입비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4월 중 기본계획 및 실시계획을 수립하고, 하반기 공사 발주, 연내 마무리하여 2020년 개소할 계획이다.
이정희 광양시보건소장은 “전남도와 전남광역치매센터와 협력하고, 지역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중앙정부와는 차별화된 광양시만의 특화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고 말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