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市,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남도바닷길’ 공동 설명회 성황리 마쳐서울에서 수도권 여행사 초청…‘남도 바닷길’ 매력 뽐내며 관광객 유치
  • 홍봉기 기자
  • 승인 2019.01.29 21:23
  • 댓글 0

광양시는 지난 24일 JW 메리어트 서울 호텔에서 여수, 순천, 보성과 공동 주관한 ‘남도 바닷길 관광설명회’를 성공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6권역 ‘남도 바닷길’ 공동 사업의 일환으로 열린 이번 설명회는 서울·경기지역 여행사와 관광 관련 기관 관계자 200여 명이 대거 참석하여 성황을 이뤘다.
‘바다와 사람이 만나는 남도 바닷길’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설명회에 청매실농원, 느랭이골, 와인동굴, 해달별 천문대, 하조나라, 호텔 락희 등 광양시의 주요 관광사업체가 참여해 열띤 홍보를 펼쳤다. 참석한 여행업계는 향후 실질적인 관광 상품 개발 등 적극적인 참여 의사를 밝히기도 했다.
이번 공동마케팅을 성공적으로 마친 광양시는 여수, 순천, 보성과 함께 상반기 중 부산, 대구 등 경산권역에서 관광 설명회를 2회 정도 가질 계획이다.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은 명품 관광코스 개발과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지자체 3~4개를 하나의 권역으로 묶어 추진하는 5개년 프로젝트다.
‘남도 바닷길’은 강, 포구, 섬 및 생태습지 등 수려한 남도 바닷길의 빼어난 연안의 풍광을 만끽할 수 있는 코스로, 2017년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지금까지 광양시는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으로 ▲남도살이 체험마을 정비사업, ▲사계절 매화길 조성, ▲섬진강 자전거길 쉼터 조성, ▲윤동주 시거리 조성 및 콘텐츠 보강사업 등 추진해 왔다.
올해는 한국관광공사와 4개 시군과의 협의로 사업계획을 확정, 최종 문체부의 승인을 받아 2월부터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광양시 이화엽 관광과장은 “광양은 산, 바다, 강 등 풍부한 자연자원과 광양제철소, 광양항 등 산업자원이 공존해 있으나 이를 잘 엮어내지 못해 잘 알려지지 못한 측면이 있다.”며, “공동 관광설명회를 통해 상호 우위자원을 코스화해 올해는 여수, 순천뿐만 아니라 광양도 관광객으로 들썩거리는 광경을 보고 싶다.”며 많은 방문을 호소했다.
 

홍봉기 기자  lovein2986@hanmail.net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봉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