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제17회 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 태풍 콩레이 북상으로 연기시민과 관광객 안전과 편의 등 고려해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진행
  • 광양경제신문
  • 승인 2018.10.04 09:54
  • 댓글 0

광양시 광양읍(읍장 정홍기)은 오는 5일부터 8일까지 4일간 광양읍 서천체육공원 일원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제17회 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신영식)는 당초 행사를 개최하려고 했으나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북상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축제 일정을 불가피하게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제17회 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를 당초보다 이틀 연기된 오는 10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광양읍 서천체육공원 일원에서 진행한다. 개막식은 10월 8일 저녁 7시 행사장 주무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신영식 축제추진위원장은 “무엇보다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과 편의 등을 위해 부득이하게 축제 일정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며, “많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광양의 맛과 멋, 추억을 간직하고 담아갈 수 있는 행사가 되도록 준비에 만전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매년 20여만 명이 찾는 광양전통숯불구이축제는 광양의 대표적인 먹거리인 ‘광양숯불구이’를 맛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서쳔변을 아름답게 물든 코스모스 등 광양의 대표적인 축제로 시민과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광양경제신문  webmaster@genews.co.kr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양경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