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市, 문 대통령 주재 ‘온종일 돌봄 정책간담회’ 참석
  • 이지성 기자
  • 승인 2018.04.10 20:38
  • 댓글 0

정현복 광양시장은 지난 4일 서울 성동구 경동초등학교에서 열린 ‘온종일 돌봄 정책 간담회’ 에 참석했다.
교육부가 주관하고, 보건복지부, 여성가족부가 함께한 이번 정책간담회는 정규과정 이후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의 대책을 마련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이날 간담회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상곤 경제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 학부모, 전문가 등이 참석했으며, 기초자치단체에서는 정현복 광양시장, 정원오 성동구청장, 김윤식 시흥시장이 특별 초청됐다.
‘온종일 돌봄’은 지역사회의 다양한 자원의 유기적 연계 협력을 위해 지자체가 중심이 되어 돌봄 체계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새 정부의 첫 번째 사회관계장관회의 1호 안건으로 채택 될 만큼 국가적인 중대 정책이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지난해 7월 전국 최초로 어린이 보육재단을 설립하고, ‘광양형 방과 후 돌봄’, ‘다함께 돌봄 센터’, ‘공동 돌봄 나눔터 지원’, ‘영유아 희망나래 프로젝트’ 등 특색 있는 시책을 통해 아이 양육과 교육 명품도시 실현으로 돌봄 사각지대를 해소해 가고 있어 초청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