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市, 추경예산 반영된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187건 발주합동설계단 운영으로 신속 발주, 3억4000만원 예산 절감
  • 이지성 기자
  • 승인 2018.03.27 20:28
  • 댓글 0

광양시는 읍·면·동 주민들의 영농 환경 개선과 생활불편 사항을 신속하게 해소하기 위해 제1회 추경예산 주민숙원사업 전체 187건 54억원을 발주했다고 밝혔다.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은 읍면동 주민들의 영농과 생활에 밀접한 관계가 있는 마을 안길과 농로 포장, 용·배수로 등을 신설하거나 정비하는 내용으로 많은 사업비가 소요됨에 따라 일시적인 해결이 어려운 사업들이 대부분이다.
시는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의 신속한 발주를 위해 지난 3월6일부터 19일까지 건설과와 읍면동 시설직 공무원 24명으로 구성된 합동 설계단을 운영해 자체적으로 조사측량과 실시설계를 실시했다.
특히, 현지 조사측량 과정에서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현장 여건에 적합한 공종 및 공법을 설계에 반영했다.
시는 이번 합동설계반 운영을 통해 3억 4천만 원의 예산을 절감함은 물론 시설직 공무원들의 기술정보 공유와 설계경험이 부족한 신규 공무원의 업무능력 향상에도 크게 기여한 것으로 보고 있다.
조명준 농촌개발팀장은 “이번에 발주한 주민숙원 사업들이 농업과 일상생활에 직접적인 관계가 있는 공사인 만큼 오는 5월30일 이전까지 마무리해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도 이끌어 내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는 본예산에 반영된 173건 37억 원에 대한 사업을 지난 2월 조기에 발주를 완료했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