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市, 다압면 신원 급경사지붕괴 위험지구 정비 준공 박차
  • 이지성 기자
  • 승인 2018.03.06 20:15
  • 댓글 0

광양시가 다압면 신원교차로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정비 사업을 오는 17일에 개최할 광양매화축제를 감안해 지난 10일까지 준공을 목표로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정비지역은 경상남도 하동군과 광양시를 오가는 주된 관문이나, 급한 경사면과 함께 경사면 아래에는 여러 세대가 거주하는 등 낙석과 붕괴, 교통 안전사고 위험성이 상존하던 곳이었다.
시는 이번 정비를 위해 그동안 급경사지 안전진단과 주변 교통개선대책 수립용역을 실시했으며, 결과에 따라 급경사지 붕괴위험 ‘D등급’ 고시와 교차로 개선안을 수립했다.
또 국비 확보를 위해 중앙부처에 적극적인 사업비 지원을 건의한 결과 국비 27억원을 포함한 총 47억원을 확보하고, 2015년 10월부터 거주가구 이주와 급경사지 완화공사를 추진해 왔었다.
아울러 공사 후 넓어진 삼거리는 원활한 교통소통과 교통안전성 확보를 위해 회전교차로를 설치했다.
이와 함께 사면에는 광양시 대표 브랜드인 ‘교육과 양육’을 표방한 주·야간에도 볼 수 있는 홍보 조형물을 설치해 관광 시너지 효과도 이끌어 냈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