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식·정보
광양시, 자연 속 현장체험학습…‘숲 유치원’ 운영3월부터 11월까지 81개 유치원과 어린이집 참여, 숲의 소중함 배워
  • 이지성 기자
  • 승인 2018.02.27 19:56
  • 댓글 0

광양시 휴양림사업소는 오는 3월 5일부터 유치원과 어린이집 6~7세 유아를 대상으로 백운산 자연휴양림에서 ‘숲 유치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숲 유치원’은 아이들이 자연 속에서 마음껏 뛰놀고 오감으로 자연과 교감하면서 감성과 창의성을 키우는 자연체험활동 프로그램이다.
시는 지난 26일 숲 유치원 프로그램에 참여할 유치원과 어린이집 81개소와 2018년 숲 치원 협약을 체결했다.
올해 숲 유치원 프로그램은 오는 3월부터 11월까지 모두 7번 운영되며, 백운산자연휴양림의 황톳길, 생태숲, 영상체험관을 중심으로 숲 해설 전문가 4명을 배치해 체험학습 위주로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봄, 여름, 가을 계절별 숲의 변화 등을 보고 느끼면서 숲의 소중함을 배우며, 아이들이 숲과 자연 속에서 교감을 통해 감성과 창의성을 기르는데 주안점을 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 밖에도 시 휴양림사업소는 성인과 가족을 대상으로 주말에 숲 해설 프로그램을 별도로 운영해 휴양림을 찾는 시민들에게 숲길을 걸으며, 휴양의 즐거움을 만끽하도록 자연 친화형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오재화 휴양림관리팀장은 “오는 4월 광양목재문화체험장이 개장이 되면 숲 유치원과 연계해 목재를 다양하게 활용하는 체험기회를 제공할 수 있어 백운산자연휴양림이 숲속의 놀이터로 각광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아이들이 마음껏 창의성을 발휘하는 환경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지성 기자  kopie7@naver.com

<저작권자 © 광양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